단기선교 15년 10월

미국사시는 어머니(90세), 한국사는 동생(이준기), 미국사는 동생(이인기)이 멕시코 선교지에 와서 주일 예배를 함께 드리고 갔습니다. 10/3-4